서울시, 2012년 신규공무원 10명 중 1명 장애인 채용

지부장 0 1,841

올해 서울시 전체 신규 공무원 채용 인원 10명 중 1명은 장애인으로 선발된다.

서울시는 박원순 시장이 취임 이후 강조해온 ‘공무원이 신나면 시민이 행복하다’는 기조를 바탕으로 마련한 ‘서울시 6대 인사원칙 실천계획’과 함께 세부내용을 11일 발표했다.

계획에 따르면 서울시는 올해 전체 신규 공무원 채용 인원의 10%를 장애인, 9급 채용인원의 10%를 저소득층, 9급 기술직 채용 인원의 30%를 고졸자로 채용하는 등 사회적 약자의 공직 진출 확대를 배려한다.

이는 장애인의 경우 법정 기준인 3%보다 강화된 수치로 서울시 공무원 채용 사상 최대 비율이며 전국 최대 규모이다.

시 관계자는 “전체 신규 공무원 채용 인원이 확정되는 1월 중으로 장애인 채용 인원도 공개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현장중심의 맞춤형 복지를 위해 오는 2014년까지 사회복지직 공무원을 총 522명을 추가로 확충할 계획이다. 연차별로는 2012년 308명,2013년 140명,2014년 74명이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승자 중심의 경쟁구도를 지양하고 직원이 공감하고 화합하는 인사제도를 운영 하겠다”며 “이를 통해 직원이 신명나게 일하고 그 성과는 시민에게 돌아가는 선순환 효과를 정착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 문의 : 서울시청 행정국 인사과 02-731-6224

Comments

Category
+ 근무시간 안내
02. 865. 1077

070. 7947. 0354

  • 월-금 : 9:00 ~ 18:00, 토/일/공휴일 휴무
  • 런치타임 : 12:00 ~ 13:00

서울시 야간수화통역

  • 전화 및 문자 0505.4949.119

월-일요일(공휴일 휴무) 야간 18:00 ~ 새벽 6:00
(경찰서, 병원응급실, 교통사고-즉시출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